두 달 전부터 여행박사를 통해 계획한 일본 여행.

아부지가 휠체어를 타시기 때문에 걱정된 것도 사실이지만

여행박사에 최정연 담당자님께서 친절하게 호텔예약부터 호텔에서 후쿠오카 공항까지 리프트가 있는 택시 예약과 둘째날 돌아다니기 편하게 드라이버겸 가이드 예약, 첫 째날 공항에서 호텔까지와 호텔 주변 안내까지 해주신 덕분에,


둘째날에 아침에만 비가 오고 3일동안 해가 짱짱한, 날씨가 무진장 좋아서
비때문에 고통받은 것도 없어서,


인천에서 후쿠오카에 갈 때
후쿠오카에서 인천에 올 때
모두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했는데
승무원분들이 너무 다 친절하게 탑승을 도와주어서,

아부지와 언니랑 나랑 건강하게 무사히 잘 다녀왔다.

첫 날에는 묶었던 호텔과 걸어서 7분정도 거리에 있는 하카타역에 갔다.
하카타역 위로 백화점 같이 매장들이 들어서 있고, 9층과 10층에는 식당이
옥상에는 정원이 있었다.

옥상정원을 한 바퀴 돌고 찰칵.


식사를 하기 위해 10층과 9층을 돌아보다가 아부지가 드시고 싶은 걸로 9층에 있는 장어덮밥집에 들어갔다.

자리에 앉아서 주문을 끝내면 이렇게 준비해준다.


안에 장어가 들어간 계란말이? 계란찜?
부드럽고 간장을 베이스로 한 소스가 뿌려져 있는데 맛있었다.


내가 먹은 장어덮밥.
딱 기본적인 것을 선택했다. 역시나 맛있었다. 이 많은 양을 밥풀 한톨도 안 남기고 간이 하나도 안되어 있던 것 같은 반찬까지 냠냠 다 먹었다.
국물은 미역이 들어간, 소금으로만 간을 한 것 같다. 조금 짰다. 그래도 다 먹었다.


식사 후 1층으로 내려와 하카타역 찰칵.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